국내뉴스

코로나19 어제 1천30명 신규확진, 첫 1천명대…역대 최다 본문듣기

작성시간

  • 기사입력 2020년12월13일 09시36분

작성자

메타정보

  • 3

본문

국내 유행 시작된 1월 후 첫 네 자릿수…이틀 연속 최다 기록 경신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결국 1천명 선을 넘어섰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13일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천30명 늘어 누적 4만2천766명이라고 밝혔다.

전날(950명)보다 80명 늘어나면서 국내 코로나19 첫 환자가 발생한 지난 1월 20일 이후 근 11개월만, 정확히 328일 만에 처음으로 1천명대를 기록했다.

전날에 이어 이틀 연속 최다 기록을 경신했다. 앞서 하루 신규 확진자가 가장 많이 나온 사례는 대구·경북 중심의 '1차 대유행'이 정점을 찍었던 2월 29일의 909명이었다.

이날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를 보면 지역발생이 1천2명, 해외유입이 28명이다.

지역발생 확진자도 역대 최다 규모로 전날(928명)보다 74명 늘어나며 1천명을 넘었다.

지난달 초순까지만 해도 100명 안팎을 유지했던 신규 확진자는 계단식 증가 추세를 보이며 한 달 새 1천명 선까지 넘었다.

신규 확진자는 이달 들어 지난 11일까지 일별로 451명→511명→540명→628명→577명→631명→615명→592명→671명→680명→689명을 기록하며 400∼600명대를 이어갔으나, 전날 950명으로 급증한 뒤 이날 1천명대로 올라섰다.

<연합뉴스>

 

국내 유행 시작된 1월 후 첫 네 자릿수…이틀 연속 최다 기록 경신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결국 1천명 선을 넘어섰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13일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천30명 늘어 누적 4만2천766명이라고 밝혔다.

전날(950명)보다 80명 늘어나면서 국내 코로나19 첫 환자가 발생한 지난 1월 20일 이후 근 11개월만, 정확히 328일 만에 처음으로 1천명대를 기록했다.

전날에 이어 이틀 연속 최다 기록을 경신했다. 앞서 하루 신규 확진자가 가장 많이 나온 사례는 대구·경북 중심의 '1차 대유행'이 정점을 찍었던 2월 29일의 909명이었다.

이날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를 보면 지역발생이 1천2명, 해외유입이 28명이다.

지역발생 확진자도 역대 최다 규모로 전날(928명)보다 74명 늘어나며 1천명을 넘었다.

지난달 초순까지만 해도 100명 안팎을 유지했던 신규 확진자는 계단식 증가 추세를 보이며 한 달 새 1천명 선까지 넘었다.

신규 확진자는 이달 들어 지난 11일까지 일별로 451명→511명→540명→628명→577명→631명→615명→592명→671명→680명→689명을 기록하며 400∼600명대를 이어갔으나, 전날 950명으로 급증한 뒤 이날 1천명대로 올라섰다.

<연합뉴스>

 

3
  • 기사입력 2020년12월13일 09시36분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